[뉴스 브리핑] 대학 내 외국어 수강생 감소, 한국어는 38%↑ > 로컬 뉴스

본문 바로가기
미주지역 바로가기 : DallasHoustonDenverCalgary/EdmontonVancouver      Toronto      Chicago      Atlanta  LA  NY  Hawaii  Seattle 

로컬 뉴스

[뉴스 브리핑] 대학 내 외국어 수강생 감소, 한국어는 38%↑

페이지 정보

본문

미 현대언어협회(MLA)가 지난 15일 발표한 전국 내 대학의 외국어 수업 수강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영어 외의 언어를 공부하는 학생이 2016년 141만 8584명에서 2021년 118만 2562명으로 16.6% 줄었다. 


언어별로 보면 스페인어가 18%, 불어와 아랍어는 각각 23.1%와 27.4%, 일본어와 중국어 수강생는 각각 4.6%, 14.3% 줄어들었다.

반면 한국어는 2021년에 1만 9270명이 수강하면서 2016년 대비 38.3% 증가하면서 조사 대상 언어 중 가장 큰 비율로 늘었다. 한국어를 가르친다고 협회에 보고한 대학도 29개 늘었다. 

한국어의 인기는 음악과 드라마 등 한국 대중문화에 대한 관심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

보고서에 사례로 언급된 캔자스대 관계자는 "한국어를 공부하는 학생 대부분은 한국 대중문화에 대한 관심과 한국인 친구들과 소통하고 싶어 수강한다"고 말했다. 폴라 크레브스 MLA 협회장은 한국어 수강생 증가는 한국학을 연구하는 학자나 한국계 학생이 늘어서가 아니라 "문화에 대한 관심이 동력"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한국어 수강생이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지만 절대적인 숫자는 다른 주요 언어에 비해 적은 편이다. 한국어는 전국 내 대학에서 가장 많이 수강하는 외국어 15개 중 라틴어 다음으로 10위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2455개 미국 내 대학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이는 해당 교육기관의 92.2%에 해당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Login

회원가입
이번호 신문보기 더보기

회사소개(KOR) | 광고&상담 문의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327D- 4501 North Road, Burnaby, BC, V3N 4R7, CANADA
TEL. 604-444-4322 (교차로) | 604-420-1088 (TBO) | E-MAIL. vancouver@kyocharogolf.com
Copyright ©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팝업레이어 알림